가나 스태프가 “우는 손흥민” 사진 찍으려하자, 손흥민이 한 참교육

출처 : 연합뉴스

28일날 열린 가나전에서 2대3으로 대한민국이 패배하게 되자, 손흥민이 결국 눈물을 보였습니다.

출처 : 한경

코너킥이 판정된 순간, 주심이 갑자기 휘슬을 불어 경기가 끝났다고 선언해 논란이 됐는데요.

출처 : 연합뉴스

벤투 감독이 주심에게 이를 항의하다가 레드카드를 받아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출처 : 뉴시스

손흥민은 이를 매우 아쉬워하며 엎드려 눈물을 흘리고 있으니, 한국팀은 물론 손흥민과 친분이 있었던 가나팀들이 와서 위로해주었습니다.

출처 : KBS News

그 중에서 가나 코치진들이 끝까지 남아 손흥민을 위로해주고 있자, 누군가 다가와 손흥민의 옆에 섰습니다.

출처 : KBS News

그리고 손흥민의 어깨에 손을 올리고 슬그머니 핸드폰을 들어올려 셀카를 찍으려고 시도했는데요.

출처 : KBS News

손흥민이 울고 있다가 고개를 돌려 사진 찍는 것을 거절하자, 가나 코치진들도 이를 눈치채고 이 스태프의 행동을 제지하였습니다.

출처 : KBS News

가나 스태프는 그제서야 상황이 안 좋음을 눈치챘는지 후다닥 자리를 피해 이슈가 되고 있습니다.

출처 : 가나웹 홈페이지

우리나라 뿐만 아니라 가나 현지 언론사에서도 가나 스태프의 행동을 비판하고 있습니다.

출처 : ESPN UK

영국 ESPN 매체에서는 얼굴을 피하는 손흥민의 뒷모습 사진과 함께 가나 스태프의 비매너 행동이 지적하였습니다.

출처 : THE SUN

영국 언론사 ‘THE SUN’에서는 경기가 끝난 뒤, 가나 코치가 손흥민에게 사진을 함께 찍으려고 시도한 것을 보도하였죠.

출처 : ESPN FC

미국 스포츠 전문 케이블 채널 ‘ESPN FC’에서도 가나 코치의 행동을 직접적으로 거론하고 있는데요.

출처 : SPORTbible

영국 스포츠바이블 매체에서도 가나 스태프의 행동을 언급하며 공개처형을 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출처 : SPORTbible

이 매체에서는 우는 손흥민과 셀카 사진을 찍으려는 가나 스태프 사진과 무덤 앞에서 셀카를 찍는 남자 사진을 나란히 포스팅하며 “같은 경우”라는 글을 남겼습니다.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대부분의 네티즌들이 이에 대해서 “개념 밥 말아먹었네”, “어딜가나 눈치없는 놈은 있다”, “저 스태프 이해는 간다”와 같은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