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애설 난 연예인만 10명! 정려원과 엮인 남자들

정려원 씨가 손담비 씨와 함께 가짜 수산업자 게이트 연예인 명단에 오르며 화제가 됐습니다.

손담비 씨와 깊은 만남을 갖던 이 가짜 수산업자가 사실은 손담비 씨 없는 정려원 씨의 집에서 약 7시간 가량 있었다는게 알려져 화제를 모았는데요.

대체 정려원 씨는 그와 무슨일이 있었던 건지 대중들이 의문을 표하는 가운데 그녀의 유난히 잦았던 옛 열애설도 주목 받고 있다고 하죠.

< 촬영장의 묘한 기류 >

배우들끼리 사랑에 빠지는 일은 흔한 일입니다. 특히 정려원 씨는 “연예인이 아닌 사람을 만난 적이 없다”라고 직접 밝혀온 바 있는데요. 또 이상형이 ‘같은 배우’라고 언급한 적이 있을만큼 일반인과의 연애는 일절 하지 않는 배우이기도 합니다.

이런 그녀의 첫 열애 상대는 배우 박정철씨인데요. 정려원 씨는 그와 교제 당시 박정철 씨의 영문 이니셜이 새겨진 팔찌를 하고 다니며 애정을 과시했다고 합니다.

또 “박정철 오빠가 내 이상형이다”라고 지인들에게 알리는 등 22살이었던 정려원 씨의 풋풋한 모습이 엿보였는데요. 연기자 선배인 박정철 씨는 그녀에게 연기지도를 해주며 오빠 동생 관계가 연인으로 급진전했다고 보도된 바 있죠.

이어 그녀는 과거 대표작 중 하나인 <내이름은 김삼순>속 상대역인 다니엘 헤니와 열애설이 났습니다.

이들은 절친한 친구라고 밝히며 열애를 부인했지만, 곧이어 정려원 씨가 전 소속사와 계약이 만료한 후 다니엘 헤니가 소속되었던 기획사에 합류하면서 두사람의 열애설에 더욱 힘을 실어주기도 했었죠.

그리고 그녀와 열애설이 난 또 한 명의 남자. 바로 조승우 씨인데요.

조승우 씨와는 수많은 의심할 증거들이 나오며 대중들의 이목을 끌기도 했습니다. 바로 두 사람이 유명 레스토랑에서 단둘이 식사를 하는 모습이 포착된 것이었죠.

특히나 두사람의 공통분모인 종교가치관으로 인해 한 교회에 함께 예배를 보러 오기도 했던 것이 카메라에 찍혔던 것은 물론 조승우 씨가 출연한 뮤지컬을 관람한 것, 정려원 씨가 출연한 작품 촬영장에 조승우 씨가 방문한 것, 해외 가수의 공연을 함께 보러가는 등 여러 목격담이 줄을 이었는데요.

이후 2018년 정려원 씨는 한 방송에 나와 “남자친구의 부모님과 반려견을 모두 책임질 테니 결혼할 수 있게 도와달라고 기도했다”는 발언 때문에 많은 누리꾼들은 이 대상이 조승우 씨가 아니냐는 추측을 내놓기도 했었죠.

또 2016년에는 만인의 이상형 강동원 씨와도 열애설이 있었는데 증권가 찌라시에서 시작된 이 열애설은 구체적으로 두 사람을 지목하기도 했는데요. “여배우 같은 경우 올해 다른 남자분과 열애설이 터졌기 때문에 이 남자배우와 연애 중일 거라고는 아무도 생각 못했을 것”이라는 내용으로 나돌았습니다.

당시 정려원 씨는 박효신 씨와 열애설이 났던 상황이었기 때문에 이를 바탕으로 한 매체는 “강동원과 정려원이 박효신의 소개로 만나 교제 중”이라고 보도하기도 했죠. 이에 두사람은 강력히 사실무근이라며 열애설을 일축 했습니다.

< 장르불문 연애사 >

정려원 씨의 이번 스캔들 상대는 가수 박효신 씨였습니다. 해당 열애설은 한 웨딩업계 관계자가 두 사람이 결혼 전제로 진지한 만남을 갖고 있는 중이라고 밝힌 것에서부터 시작되었습니다.

얼마나 터무니없는 이야기였는지 10분도 채 되지 않아 이 둘의 열애설은 진화되었는데, 정려원 씨는 SNS를 통해 팬이긴 하지만 연락처도 없다고 일축했습니다.

비슷한 시기에 보이그룹 위너 출신 남태현 씨 또한 럽스타그램 의혹에 휩싸였습니다.

한 매체는 13살 나이 차이를 극복하고 이미 1년째 열애 중이라고 보도됐으나 정려원 씨의 소속사는 지인 사이일 뿐 열애 아니라고 공식 부인하기도 했습니다.

그러는가 하면 최근 플라이투더스카이 브라이언이 방송에 나와 동료 남가수와 바람난 전여친 때문에 13년동안 연애가 어렵다며 불편함을 겪고 있다고 밝힌바 있는데요.

바람난 전여친은 홍진경 씨와 친한동생이며 걸그룹 출신이라고 밝혔죠. 이에 홍진경 씨는 한동안 생각에 잠기더니 “알 것 같다”며 “왜냐면 내가 걸그룹 중에 친한 사람이 몇 명 없다”고 말했는데요.

이 폭로가 큰 화제가 되자 누리꾼수사대들은 일제히 정려원 씨를 거론했습니다.

이밖에도 김래원, 엄태웅 씨와도 열애설이 나오기도 했으며 유승준 씨와는 함께 미국에서 시간을 보냈다고 하네요.

“원작자의 동의하에 가공 및 발행된 콘텐츠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