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근 대위 김용호한테 “무식한 XXX” 욕설 논란, 김용호 반응은?

연예기자 출신 유튜버 김용호가 이근 대위의 과거 성폭력 의혹을 제기했습니다.

논란이 터지자 이근 대위가 “많은 분들이 김용호 고소건에 대해 궁금해 해서 업데이트한다”고 입장을 밝히며 이근 대위 김용호 고소 상황을 알렸습니다.

이 대위가 김용호를 정보통신망이용촉진및정보보호등에관한법률위반(명예훼손) 혐의로 검찰 송치했다는 서류를 공개하였습니다.

이근 대위 김용호 고소 서류와 함께, “용호야, 룸살롱에서 여성분들 그만 괴롭히라”라고 말하며 “네가 아무리 돈 준다고 해도 너 같은 인생 패배자 옆에는 아무도 가기 싫다”고 폭로하였습니다.

이뿐만 아니라, “가세연도 능력 없어서 그렇게 사는 것 보면 참 불쌍하다. 무식한 쓰레기들”이라고 발언하였습니다.

김용호는 이 대위의 고소 소식에, UN 근무 경력이 허위라고 주장하고 있어, 이근 대위 김용호 발언이 더욱 더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