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석 만나고 돌변해버린 아이유 연애스타일


열애설 보도와 동시에 쿨하게 양측 모두 사실을 인정한 이종석과 아이유. 이전과는 다른 파격적인 공개 연애에 두 사람의 일거수일투족에 이목이 쏠리고 있죠.

특히 자신을 향한 이종석의 직진 고백에 아이유가 보인 반응 역시 화제가 됐는데, 이전에 공개했던 장기하와의 열애설 때와 180도 다른 모습이라 모두가 놀랐다고 하는데요. 좀 더 알아보겠습니다.


2013년, 23살 나이에 데뷔 후 첫 공개 열애를 했던 아이유. 그 상대는 바로 11살 연상이었던 장기하였는데요. 이번 열애설 때와 마찬가지로 모 언론사에 의해 연애 사실이 밝혀졌는데 이때 아이유는 사실을 인정하며 팬들에게 편지를 남겼습니다.

대략적인 내용은 두 사람이 2년 전부터 열애 중이었다는 것이었는데요.


여기서 눈에 띄는 부분이 있었으니, 바로 이 대목이었죠. “라디오에서 처음 만났고, 제가 첫눈에 반했습니다. 배울 것이 많고 고마운 남자친구예요.” 장기하를 보고 첫눈에 반했다는 아이유. 누가 봐도 아이유가 적극적으로 대시를 한 듯 했고, 11살이라는 나이차 역시 아이유에겐 아무 문제가 없어보였습니다.


과거 아이유는 장기하의 콘서트장에서 포착되는가 하면, 한 라디오에서 “난 좋아하면 고백한다. 그게 작년 일”이라고 은근히 장기하를 암시하며 애정을 드러낸 적이 있었죠.

물론 장기하 역시 아이유의 콘서트를 찾고, 간접적으로 애정을 드러낸 바 있지만, 네티즌들 사이에선 비교적 어린 아이유가 좀 더 솔직하게 감정을 드러내는 것 같단 반응이었습니다.


아이러니하게도 아이유의 과거 모습은 최근 아이유를 향해 직진하고 있는 이종석의 모습을 보고 있는 듯 했는데요. 실제로 이종석은 SNS, 인터뷰에서 아이유 노래에 대한 팬심을 간접적으로 드러내는가 하면, 최근 수상소감에서도 아이유에 대해 ‘존경한다’며 그녀와 결혼까지 생각하고 있는 듯한 발언을 던진 바 있죠. 그런데 아이유는 이종석과 연애에 있어 이전과 다른 온도차를 보였습니다.


아이유는 이종석에 대해 “오랜 동료였던 분과 좋은 마음을 키우고 있다.”면서, 긴 시간 동안 고맙게도 자신을 응원해주고 늘 칭찬과 격려를 아끼지 않는 듬직하고 귀여운 사람이라고 전했죠. 장기하 때와는 다른 이종석을 대하는 아이유의 온도차.

아이유는 자신의 모든 걸 ‘주는’ 사랑을 택했던 과거에서 벗어나 이젠 편안히 남자친구의 사랑을 받으며 안정적인 모습을 찾은 듯 보였는데요.

과거 남자친구라고 다이렉트로 소개했던 장기하와 달리 이종석에 대해선 ‘오랜 동료였던 분’, ‘듬직하고 귀여운 사람으로 좀 더 조심스러운 태도를 보인 그녀였습니다.


네티즌들은 최근 연애 중인 아이유의 모습에서 이전과 다른 모습을 또 포착했습니다. 열애설을 인정하는 과정에 있어선 조심스러운 태도의 아이유였지만, 아이유 역시 이종석에 대해 가벼운 마음은 아닌듯 했는데요.

그 차이는 바로 ‘커플 아이템’에서 찾을 수 있었죠. 각자 공항에서 포착된 이종석과 아이유는 커플 가방, 안경으로 은근히 애정을 자랑했는데요. 약 4년간 장기하와 열애를 했을 때, 아이유는 이렇다 할 커플템을 착용한 적이 없었죠.


절친 유인나와 나눠낀 커플링 정도가 아이유가 공개한 커플템의 전부였는데요. 자신에게 무한 애정과 신뢰를 주는 이종석에 대한 감사함과 믿음이 있었던 셈.

아직 4개월 밖에 되지 않았지만 두 사람은 양가 가족들과도 왕래를 했고, 이미 해외 여행도 다녀온 상태죠.

이에 네티즌들은 아이유가 11살차 장기하와의 연애 때와, 4살 차 이종석과의 연애 때 모습이 완전히 다르다며 상대에 따라 아이유가 연애 스타일이 달라지는 것 같단 의견입니다. 실제로 아이유는 이종석과 있을 때 좀 더 여유있는 모습이었는데요.


장기하와 처음 만난 라디오에서 허둥지둥대던 모습과 달리, 자신의 콘서트를 찾아온 이종석에게 편안히 인사하며 콘서트를 즐기라는 인사를 건넨 그녀였죠. 이종석의 적극적인 대시와 전과는 달라진 아이유의 태도.

네티즌들은 이를 미루어보았을 때 뜬금없는 조합인데다, 각자 영역에서 정점을 찍은 두 사람이 오히려 결혼 가능성이 있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아이유가 이렇게 연애에 있어 달라진 태도를 보이는 건 사실 당연한 수순이었습니다. 수 년간의 방송 생활을 이어오며 아이유는 자존감을 높이며 단단해졌고, 자신만의 가치관을 확고히 하기에 이르렀는데요.

연애나 사랑을 대하는 그녀의 태도 역시 이 영향을 받은 듯 보입니다. 올라간 자존감 만큼 아이유는 이제 이종석의 헌신적인 사랑 역시 편안히 받아들이고, 그녀 역시 사랑을 주고 있죠.


이젠 좀 더 마음 편히 팬들의 응원을 받으며 사랑하고 있는 만큼 앞으로도 행복하고 건강한 모습만 보여주면 좋겠네요.

“원작자의 동의하에 가공 및 발행된 콘텐츠입니다.”